경북 칠곡문화원(원장 장영복)은 칠곡향토사료 제8집 `호이삼촌과 함께 떠나는 칠곡의 문화유산이야기`를 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교육 자료집은 한국문화원연합회가 주최한 2008향토사대중화공모사업에 선정돼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으로 제작된 것이다. 초등학생 고학년 및 중학생을 대상으로 제작된 향토사 교육자료집 `칠곡의 문화유산이야기`에는 칠곡군의 역사와 문화유산, 인물, 전설 등이 담겨있다. 특히 칠곡군 캐릭터 `호이`와 대화하며 향토사를 전달하는 스토리텔링방식과 최근의 지역 사진자료로 시각효과를 높혀 제작돼 학생들이 쉽고 재미있게 향토사와 친밀해질 수 있도록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문화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향토사 연구개발을 통해 지역민들의 향토사 이해증진과 교육 활성화의 토대를 마련하는데 앞장설 방침"이라고 밝혔다. 전차진 기자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