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성 대구 수성구의회 의장이 대구은행역에서 스파밸리역까지 이어지는 `수성 남부선 지상철 신설`에 대한 지지 입장을 지난 6일 밝혔다.수성구의회에 따르면 조 의장은 최근 신천 강변 주변 중동·상동·파동 일대의 재개발로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조성되고 있고 입주가 진행되면 신천대로의 교통량이 급증할 것에 대비해 교통편을 신설해야 한다는 의견이다.또 수성구, 황금동, 중동, 상동에서 가창방면으로 진입하는 도로의 상습정체와 해당 일대에서 상인동 방면으로 넘어가는 차들이 앞산터널 진입을 위해 파동으로 몰리는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선 지상 교통을 분산해야 한다고도 했다.조 의장은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원활한 교통 소통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해결방안을 제시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