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목요일 대구와 경북지역은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20도 안팎까지 올라 포근하고 동해안은 선선하다.대구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겠다. 특히 오는 10일까지 일부 내륙(봉화, 청송, 영양 등)과 경북 북동산지에는 지표 부근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양 1도, 봉화·청송 2도, 의성 3도, 김천·안동·예천·문경 4도, 안동 5도, 울진 7도, 대구 9도, 포항 10도 등이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고령 21도, 성주 20도,대구·김천 19도, 안동 18도, 포항 14도, 울진 13도로 포근하겠다.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좋음` 수준이며, 파도의 높이는 0.5~2m다.대구기상청은 "대구와 경북 영주, 칠곡, 경산, 구미 지역에 건조특보가 내렸다”며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주의해야 된다”고 당부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