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일대 해수욕장이 해양수산부에서 실시한 올해 해수욕장 운영 평가에서 코로나19 방역관리 우수 해수욕장으로 선정됐다. 해수부는 매년 해수욕장의 기본시설 운영·관리, 방역관리, 이용객 편의·만족도 등 운영실태 전반을 평가해 우수 해수욕장을 선정하고 있다. 영일대 해수욕장은 모든 이용객 출입 통제 및 관리를 위해 `안심콜`서비스실시, 해수욕장 출입구마다 `QR코드 인식기`와 출입통제 로프 및 펜스를 설치해 해수욕장 방역 사각지대를 최소화했다. 또 발열체크 및 안심손목밴드 착용, 소독게이트 및 열화상카메라 설치해 해수욕장 입장객 관리로 코로나19 감염 위험요소를 사전에 차단했다. 야간 음주 및 취식행위 금지 행정명령을 철저히 이행하고, 해수욕장 내 거리두기 홍보 강화, 시설물의 주기적 소독 실시 등으로 지난해에 이어 해수욕장에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이영석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수상은 해수욕장을 찾아 주신 국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로 얻은 결실이이다"면서, "내년에도 전 해수욕장이 코로나19 방역과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최적의 휴식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