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은 이달 12일부터 내달 6일까지 `2021년산 공공비축미곡 및 고령옥미` 등 산물벼 매입에 들어갔다. 전체 산물벼 매입계획량은 8만990포/40kg(공공비축미곡 1만5000포, 고령옥미 6만5990포)이다. 공공비축미곡 산물벼의 경우 중간정산금(3만원/포대)을 지급하고, 최종 정산은 연말까지 이루어진다. 매입가격은 수확기(10월~12월) 전국 평균 산지쌀값을 환산해 추후 결정된다. 고령옥미의 경우 중간정산금(5만5천원/포대)을 지급하고, 최종 정산은 연말까지 이루어진다. 매입가격은 공공비축미곡 산물벼 수매단가를 기준해 적용된다. 고령RPC 자체적으로 매입하는 일반벼의 경우 시장가격에 따라 매입 가격이 변동될 예정이다. 올해 공공비축미곡 매입량은 총 7만500포/40kg로 건조벼는 11월 초순에 읍면별로 매입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촌 고령화·부녀화의 어려움 해소, 매입 과정의 편리성?효율성 증대 등의 일원으로 톤백 매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에 있다"며, "공공비축미곡 수매지원단을 운영하여 농가의 부담을 줄이고 원활한 수매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