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프로축구 쉬페르리가의 페네르바체에서 활약 중인 국가대표 수비수 김민재가 유럽 진출 후 처음으로 레드카드를 받았다.페네르바체는 18일(한국시간) 터키 셰놀 귀네슈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트라브존스포르와의 2021~2022 쉬페르리가 9라운드에서 1-3으로 역전패했다.중앙 수비수로 선발 출전한 김민재는 경고누적으로 전반 23분 퇴장 당했다. 유럽 진출 이후 처음이다. 1-0으로 앞선 상황에서 나온 퇴장으로 뼈아팠다.페네르바체는 1-0으로 앞서다가 내리 3골을 내주며 경기를 내줬다.이 패배로 6승1무2패(승점 19)가 된 페네르바체는 트라브존스포르(6승3무 승점 21)에 선두를 넘겨줬다. 2위로 내려갔다.김민재는 1-0으로 전반 14분 제르비뉴가 역습을 전개하는 과정에서 옷을 잡아당겨 경고를 받았다.이어 전반 23분 수비진영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상대 공격수와 경합하던 중 두 번째 경고를 받아 퇴장 당했다. 어깨와 팔로 경합하는 것으로 보였으나 주심은 가차 없이 레드카드를 꺼냈다.이른 시간 10명으로 싸우게 된 페네르바체는 수적 열세를 극복하지 못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