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왕 노기원 회장이 제15대 대구육상연맹 회장에 취임했다.대구육상연맹은 지난 27일 대구 수성구 호텔 라온제나에서 열린 `제14대, 15대 대구육상연맹 회장 이·취임식`에서 제15대 회장으로 노기원 태왕 회장이 취임했다고 밝혔다.이날 이·취임식은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해 육상연맹 관계자 등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제13대, 14대 회장으로 대구육상연맹을 이끌어 온 최영수 크레텍책임 회장은 이임사를 통해 “누구보다 몇 배로 땀 흘려 노력하는 우리 육상선수들의 노력과 육상 저변확대를 위해 열심히 뛰어준 육상가족들과 함께한 시간들을 항상 가슴속 깊이 소중히 간직하겠다”며 “비록 몸은 떠나지만 앞으로도 대구육상연맹의 발전을 위해 계속 달려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신임 회장으로 취임한 노기원 태왕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전임 회장이 일궈놓으신 업적을 토대로 대구 육상이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해 볼 작정”이라며 “육상 꿈나무 조기발굴은 물론 선수들의 훈련 및 경기력 향상을 위한 육상환경 개선에도 세심한 관심을 가지겠다”고 밝혔다.또 “기초가 튼튼해야 좋은 집이 된다”며 “모든 스포츠의 기초가 되는 육상이 발전해야 지역 체육계의 동반성장이 가능한 만큼 대구 육상활성화를 위해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대구육상연맹은 노기원 신임회장 체제아래 올해 개최되는 제51회 전국종별육상경기대회와 2026년 세계마스터즈육상경기대회 유치 및 개최 등을 준비할 예정이다.한편 태왕은 ‘태왕아너스’라는 브랜드로 대구·경북지역을 기반으로 한 건설회사다. 회사의 이윤추구만큼이나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강조하는 회사로 잘 알려져 있으며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적인 회사로 소비자들의 신뢰가 두터워 지역 체육계의 기대가 크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