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이 대구지역 대학병원 최초로 인재 채용 시 ‘AI 역량검사’를 도입해 인재들을 선발한다고 17일 밝혔다.기존의 인성검사는 서류합격자들을 대상으로 단순 성향을 파악하기 위한 문제로만 이뤄져있어 조직에 적합한 인재를 채용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또 대리응시의 가능성도 있어 새로운 채용 프로세스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AI 역량검사는 성과역량 검사와 소통역량 검사 두 가지로 구성되며 ▲성향파악 ▲전략게임 ▲영상면접 등의 과정으로 진행된다. 특히 객관성과 중립성을 위해 학벌이나 스펙 등을 평가에 반영하지 않고 시각과 음성 데이터가 담긴 영상면접을 기준으로 판단하도록 했다. AI 역량검사로 지원자는 시간과 장소의 제약이 줄어들어 충분한 기회를 제공받고 객관화된 평가 과정에서 본인의 역량을 잘 드러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동산병원 채용담당자는 “이번 AI 역량검사 도입으로 서류전형 과정에서의 인적 오류를 줄이고 객관화된 평가 검증 시스템이 마련돼 더욱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채용 방식의 도입으로 동산병원의 인재상에 부합하는 뛰어난 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